민주 “5·18 헌법 수록 원포인트 개헌”

  • 문화일보
  • 입력 2023-05-17 11:51
  • 업데이트 2023-05-17 11:56
프린트
여당 청년최고위원 “수록 찬성”

나윤석 기자, 광주=김대우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7일 “5·18 민주화 운동의 헌법 전문 수록을 위한 ‘원포인트 개헌’을 내년 총선에 맞춰 할 수 있도록 정부·여당이 협조해주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확대간부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공약이기도 하고 민주당의 공약이기도 했던 5·18 정신의, 광주 5·18 운동의 헌법 전문 수록을 지킬 때가 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5·18 운동 헌법 전문 수록은 앞서 김재원 국민의힘 최고위원이 반대 발언을 하며 논란을 일으킨 사안이다.

이 대표는 이날 “5·18 민주화 운동에 대해서 정부 여당이 관심을 가지는 것처럼 보이기는 하는데 진정성을 가지기 위해서는 우선 5·18 폄훼 발언을 한 정부 여당 측 인사들에 대해서 엄정한 조치가 선행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같은 당 박광온 원내대표 역시 이날 당 회의에서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수록할 수 있도록 원포인트 개헌을 추진할 때가 됐다고 본다”고 힘을 실었다. 여당 소속인 장예찬 청년최고위원도 5·18 운동 헌법 전문 수록에 찬성 의사를 밝혔다. 장 청년최고위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출연해 “개헌에 대해 정부 입장을 말씀드릴 위치는 아니다”라면서도 “5·18 정신 헌법 수록이라는 대선 공약에 대한 윤 대통령 의지가 강하다는 것은 여러 차례 확인이 된 사실”이라고 말했다.

한편 5·18 기념일을 하루 앞둔 이날 문재인 전 대통령은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했다.
나윤석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