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진 내치아는 어디로 갔을까?…치아그리기 등 이벤트 열려

  • 문화일보
  • 입력 2023-06-09 18:1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봉화초등학교 선열 학생이 그린 치아그리기 이벤트 대상수상작.



서울시치과의사회 구강보건의 날 이벤트 3만4000여명 참여


‘빠진 내 치아는 어디로 갔을까?’

서울시치과의사회가 6월9일 구강보건의날을 맞아 진행한 치아그리기 이벤트에서 서울봉화초등학교 선열 학생이 대상을 차지했다.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진행된 치아그리기는‘빠진 내 치아는 어디로 갔을까?’를 주제로 진행됐다.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강현구)는 9일 제78회 구강보건의 날을 맞아 서울시청 태평홀에서 기념식을 열고 치아그리기 이벤트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659명이 작품을 제출한 치아그리기 이벤트에서 대상은 선열 학생이 선정됐으며, 빠진 치아의 여정을 세세하게 그려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 최우수상은 곽은비(서울목운초 3학년), 박채연(서울수송초 4학년) 학생이 선정됐다.

서울시치과의사회는 퀴즈 대잔치, 4행시 이벤트도 진행했다. 퀴즈 대잔치는 3만 여 명이 참여해 구강보건의 날과 구강상식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서울시치과의사회는 정답자 중 총 690명에게 커피상품권(1만원) 행운을 전달한다.

4행시 이벤트는 3070명이 응모했으며, 정연미 씨가 대상을 차지했다. 정연미 씨는 치아건강을 주제로 "‘치’아건강의 시작은, ‘아’무래도 예방이 아닐까요, ‘건’강한 치아를 위해서는 정기검진을, ‘강’력하게 추천합니다"로 정기검진을 강조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에도 정윤희 씨가 최우수상을, 한지훈, 이상훈 씨가 우수상을 수상했다.

서울시치과의사회 강현구 회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올해까지는 온라인 위주의 행사로 진행했지만 내년부터는 구강건강 홍보부스 운영 등 서울시민들이 대규모로 참여할 수 있는 구강보건의 날 행사를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이용권 기자
이용권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