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기 4개 초대형 지리산 산삼 가격이?…감정가 1억2천만원 예상

  • 문화일보
  • 입력 2023-09-18 23:27
  • 업데이트 2023-09-18 23:4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리산 줄기 4개 산삼. 한국전통심마니협회 제공



지리산에서 줄기 4개를 올린 형상의 초대형 산삼이 발견돼 눈길을 끌고 있다.

18일 한국전통심마니협회에 따르면 최근 50대 약초꾼 A 씨는 경남 산청군 지리산 자락에서 산삼 여러 개가 하나로 뭉친 듯한 기묘한 형태의 산삼 한 뿌리를 발견했다. 이 산삼은 뿌리 무게만 성인 네 명이 복용할 수 있는 150g에 달한다.

산삼은 보통 한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토양이 좋거나 영양분이 넘쳐나는 경우 두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경우가 간혹 있다. 그러나 이번처럼 네 개의 줄기를 올리는 경우는 매우 드물다.

해당 산삼은 형태가 기이해 전체를 해부하지 않는 이상 수령을 추정할 수 없다.

다만 비슷한 무게의 일반 산삼과 비교했을 때 감정가는 1억2000만 원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정형범 한국전통심마니협회 회장은 “이번에 발견된 산삼은 뿌리가 크다 보니 많은 광합성 작용을 위해 네 개의 줄기를 올렸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