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미래 유니콘기업’ 유치…첨단산업단지 조성 신호탄

  • 문화일보
  • 입력 2024-04-03 17:1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릴크즈알앤디, 지브레인과 업무협약


서울 동작구가 지역의 새로운 경제 성장 동력을 마련하기 위해 ‘미래 유니콘 기업’ 유치를 위한 파트너십을 구축했다.

구는 미래산업 분야 유망기업인 릴크즈알앤디, 지브레인과 ‘동작구 기업유치 및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해당 업무협약을 통해 기업들과 구는 신기술 보유기업 유치를 통한 신성장 동력 마련, 일자리 창출 등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릴크즈알앤디는 그린수소 열병합 발전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신재생에너지 친환경 기술을 구현했고, 바이오·의료 분야 기업인 지브레인은 그래핀 기반의 뇌 질환 치료용 전자약을 개발 중인 벤처기업이다.

두 곳 모두 올해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소비자가전쇼(CES) 2024에 참여한 바 있다.

앞으로 구는 기업 이전 및 활동을 위한 산·학·연 협력 등 인프라 구축, 기술 상용화 지원 등에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해당 기업은 관내 사무소 개설, 민·관 협력사업 운영, 지역 사회공헌 등을 추진한다.

구는 이번 업무협약은 노량진 일대를 인공지능(AI)·로봇 등 미래산업 중심의 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하기 위한 첫발이라고 설명했다.

박일하(사진) 구청장은 "이번 MOU 체결을 시작으로 성장 잠재력이 큰 신기술 보유기업을 우리 구에 유치해 미래에도 지속 가능한 발전 동력을 마련할 계획"이라며 "나아가 새로운 미래가치 창출로 관내에서 민·관이 상승효과를 일으킬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발전 방안을 구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민정혜 기자
민정혜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