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베트남 제2공장 완공…“세계 시장 공략 교두보”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6 09:1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팔도 제공


현지에서 매년 라면 7억 개 생산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베트남 남부 떠이닌성에 제2공장(사진)을 완공하고 라면·음료 등 식품 수출 확대에 나선다.

16일 팔도에 따르면 베트남 제2공장은 3만3920㎡(1만260평) 대지에 연 면적 1만2506㎡(3783평) 규모로 조성했다. 조리면, 즉석면 등 라면 제품은 연간 1억 개, 음료는 1억 5000만 개 생산할 수 있다.

오는 2025년 예정된 라면 생산라인 증설이 완료되면 라면 생산량은 연간 4억 개 이상으로 늘어난다. 기존 제1공장 생산량을 합할 경우 베트남 현지에서만 연간 7억 개의 라면 생산이 가능해진다고 팔도는 설명했다.

현지법인 중심의 수출도 활발해질 전망이다.

팔도는 현재 베트남 현지 생산 제품을 품질 기준이 까다로운 미국·일본·대만·호주·말레이시아·독일·싱가포르 등 총 10개국에 수출 중이다. 지난해에는 동남아 수출 업무를 지원하기 위해 캄보디아 현지 사무소도 열었다.

팔도 관계자는 "국내 수준의 생산품질을 갖춘 베트남 제2공장은 팔도의 세계 시장 공략을 위한 교두보로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호준 기자
김호준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