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조 닮은 티 테이블… 차별화된 디자인 선봬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7 09:0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 현대리바트

현대리바트가 창의적인 디자인과 최고급 소재 및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프리미엄 가구 시장에서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현대리바트는 지난해 프리미엄 가구 라인 ‘마이스터 컬렉션’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디자인의 ‘세상에 없는 가구’를 선보이기 시작했다. 올해는 주거 공간에 대한 깊이 있는 연구를 바탕으로 다채로운 공간별 테마를 적용해 독창적인 제품군을 지속 확장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새로운 5가지 콘셉트의 공간 테마인 △콰이어트 럭셔리(Quiet Luxury) △오브젝트(Object) △레어러(Rarer) △유니크(Unique) △나노퍼니처(Nano Furniture)를 개발하고 이에 맞는 신제품 라인업을 제안한다. ‘콰이어트 럭셔리’는 노골적이지 않지만, 은근히 드러나는 고급스러움을 추구한다. ‘오브젝트’는 아트적인 요소를 강조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레어러’는 웅장하고 진귀한 아름다움을, ‘유니크’는 소재와 컬러의 신선한 조합으로 특별함을 자아낸다. ‘나노퍼니처’는 수납에 특화된 테마로 공간 효율을 극대화한다.

최근 선보인 티 테이블 ‘플루티’와 ‘이데스’는 일반적인 다리 형태를 탈피한 독특한 디자인을 접목했다. 단순한 테이블 기능을 넘어 공간에서 존재감을 드러내는 오브제 역할에 주목한 것이다. ‘플루티’는 호수 수면 위에 비친 우아한 백조의 실루엣을 담았으며, 올 상반기 출시 예정인 ‘이데스’는 링 귀걸이의 화려함에서 영감을 받아 서로 다른 원형을 쌓아 올린 유니크한 디자인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앞으로도 리바트만의 디자인 철학을 담은 차별화된 제품을 지속 선보이며 국내 가구 시장의 트렌드를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