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K이노엔 “위식도역류신약 ‘케이캡’ 중동·북아프리카 진출”

  • 문화일보
  • 입력 2024-04-23 16:1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HK이노엔 케이캡 제품. HK이노엔 제공



"2030년 글로벌 매출 2조 달성 목표"


HK이노엔의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이 중동과 북아프리카 지역으로 진출을 확장한다.

HK이노엔은 최근 사우디아라비아 현지제약사 타부크 제약과 자사 위식도역류질환 신약 ‘케이캡정’(성분명 테고프라잔)의 중동·북아프리카 지역 완제품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타부크 제약은 케이캡에 대한 독점 유통 및 판매 권리를 갖게 된다.

케이캡은 2019년 국내 출시 후 현재까지 해외 45개국에 기술 수출 또는 완제품 수출 형태로 진출했다.

중동·북아프리카 지역은 국민소득이 높은 국가를 중심으로 의약품 시장 규모가 확대되고 있어 향후 성장 가능성이 크다고 회사는 전망했다. 타부크 제약은 사우디아라비아를 중심으로 중동·북아프리카(MENA) 17개국에 탄탄한 영업력을 갖춘 제약사다.

곽달원 HK이노엔 대표는 "케이캡은 이번 MENA 지역 진출을 통해 파머징 시장인 동남아시아, 중남미, 중동·북아프리카 시장에 모두 깃발을 꽂았다"며 "2028년까지 100개국 진출 및 2030년 글로벌 현지 매출 2조 원 달성을 목표로 글로벌 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했다.

박지웅 기자
박지웅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